술을 마시고 자주 필름이 끊긴다면? 알코올성 치매



술을 마시다가 어느 순간 아무것도 기억나지 않은 채로 아침에 눈을 떠 본 기억이 있나요? 필름이 끊긴다고들 많이 표현하는데, 과음 때문에 잠시 기억을 잃게 되는 것을 블랙아웃(Blackout)이라고도 불러요. 우리는 대개 필름이 끊겨도 ‘내가 무슨 사고를 저지르지는 않았을까?’ 생각하면서 주사로 가볍게 넘겨버리지만, 사실 습관처럼 이런 현상이 나타난다면 뇌 건강을 먼저 고민해봐야 해요. 


  • 알코올성 치매란?


블랙아웃이라고 부르는 단기 기억상실은, 새로운 기억이 장기 기억으로 넘어가는 과정을 알코올이 차단하기 때문에 나타나요. 뇌에서 기억을 담당하는 해마라는 부분과 연관이 있어요. 블랙아웃을 한두 번 경험했다고 해서 알코올성 치매를 걱정해야 하는 건 아니에요. 하지만 음주가 계속 이어지면 알코올로 인해서 해마 부위를 포함한 뇌손상이 계속되고, 뇌가 위축되면서 알코올성 치매로 발전해요. 

치매는 노인에게만 생기는 질환이라고 생각하기 쉽지만, 술로 인한 알코올성 치매는 나이가 다소 젊은 사람에게도 생길 수 있어요. 

또한, 알코올 중독을 겪고 있는 사람은 술 이외의 음식은 골고루 섭취하지 않을 때가 많아요. 게다가 알코올은 비타민이 몸으로 흡수되는 것을 방해하는 작용도 해요. 비타민B1이 부족해지면 뇌 기능에 장애가 생기면서 알코올로 인한 뇌손상이 계속돼요. 


  • 알코올성 치매의 증상


알코올성 치매를 겪고 있는 사람은, 처음에는 불안하고 우울해졌다가 점차 기억이나 일상생활에 문제가 생겨요. 며칠 전 얘기를 기억하지 못하거나, 이전에는 자연스럽게 했던 일들을 하지 못하게 돼요. 작화증이라고 해서, 일어나지 않았던 일이나 사실이 아닌 말을 하기도 해요. 몸을 잘 가누지 못하고, 폭력적인 성향을 드러내기도 해요. 


알코올성 치매는 다른 치매와는 달리 술을 완전히 끊는 단주를 하면 인지기능이 더 나빠지는 것을 막을 수 있고, 호전이 있기도 해요. 그래서 빨리 병원을 찾아서 적극적으로 치료를 시작하는 것이 좋아요. 평소에도 뇌 건강을 위해 술자리는 되도록 피하고, 술을 마신다면 비타민과 단백질이 풍부한 안주와 함께 적당량만 드세요.